미주한인봉사교육단체협의회(이하 미교협)는 코리안 아메리칸에게 정치적 전환점이 된 1994년에 설립되었습니다. 1994년 LA에서는 4.29 사태가 발발했고 이후 주민발의안 187 상정을 기점으로 반이민 조류가 의회를 압도했습니다. 이로써 유색 인종이자 성실히 일하는 이민자로서, 코리안 아메리칸들은 극심한 어려움에 직면하게 됩니다. 이 시기의 미국 정세로 인해 지역 풀뿌리 커뮤니티 단체들이 함께 모여 코리안 아메리칸의 진보적인 목소리를 전국적으로 전달하고 이들의 사회 참여를 증진하는 것을 목표로 미교협을 설립하게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미교협의 활동은 사회 변화를 위한 전국적 운동 건설의 일부분이기도 합니다.

미교협과 가입단체들은 전체적인 정치력 신장모델로 나아갈 수 있도록 강고하고 독창적인 네트워크를 형성했습니다. 이에 가입단체들은 커뮤니티 구성원들의 인간적이고 정치적인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교육, 봉사, 문화, 사회참여, 조직에 관련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가입단체들의 활동과 함께 미교협은 견고하고 세련된 정책 목표를 개발하고, 관련 교육자료를 제작하며, 전국적인 전략 수립에 참여함으로써 전국적 풀뿌리 캠페인을 조직하여 지역 단체들이 지도력을 발휘하여 캠페인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도,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민자 권익 옹호 프로젝트, 시민사회 참여 & 유권자 정치력 강화 프로젝트를 주요 프로그램으로 하며, 의료 권익, 민권, 재정 교육에 관해서도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미교협은 로스 앤젤레스에 전국 사무실을 두고, 2008년 9월에는 워싱턴 디씨 사무실을 개설했으며, 가입단체로는 시카고 한인교육문화마당집과 로스 앤젤레스 민족학교가 있습니다.

또한 미교협은 APIA Vote!, Campaign for Community Values, Immigrant Organizing Committee of the Fair Immigration Reform Movement, Health Rights Organizing Project, National Council of Asian Pacific Americans, Rights Working Group, We Are America Alliance의 일원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미주한인봉사교육단체협의회

Updated on 2015-07-28T00:00:48+00:00, by Yongho Kim.